구단소식

경남도지사 박완수 구단주와 함께 경남FC 2024시즌 출정식 진행

관리자 | 2024-02-28VIEW 646


- 28일 도청 대강당에서 경남FC 출정식 개최… 올해 목표는 1부리그 승격 다짐 
- 오는 3월 1일 오후 2시, 안산그리너스FC 원정경기에서 첫 승리 다짐


경남FC는 28일 오후 도청 대강당에서 구단주인 박완수 경남도지사를 비롯해 경남FC 지현철 대표이사, 진정원 단장, 박동혁 감독, 선수단, 사무국, 유소년 선수, 학부모, 팬 등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4년 시즌 출발을 알리는 경남FC 출정식을 가졌다.

이날 출정식은 올해 경남FC의 지휘봉을 잡은 박동혁 감독의 출사표를 시작으로 경남FC의 작년 한 해를 되돌아보는 영상을 시청한 후, 올 시즌 유니폼을 팬들에게 선보였다.

박완수 구단주는 “오늘 이 자리는 경남FC의 2024시즌 출발을 알리고, 팬들과 경남FC 선수단이 한마음으로 승리를 다짐하는 자리”라며, “선수들이 청룡의 기상을 이어받아 경남FC가 날아오르길 바란다”고 선수들을 격려했다.

이어 “1부리그 승격만큼 더 중요한 목표는 경남FC가 경남도민들로부터 사랑받는 것”이라며 “경남FC 경기가 있는 날은 하루종일 가족과 함께 웃고 즐기고 정을 나누는 날이 되도록 감독, 사무국, 선수 모두가 고민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후 박 지사는 선수 모두 하나되어 최선을 다해달라는 격려의 말과 함께 우주성 선수의 왼팔에 경남FC 주장 완장을 직접 채워주었으며, 우승을 기원하는 의미로 경남FC 깃발을 힘차게 흔들었다. 

출정식 참석자들은 “1부 승격! 가자!”라는 구호를 외치며 출정식을 마무리하였으며 경남FC 치어리더 루미너스 축하 공연과 팬과 선수단 대화, 사진 촬영 등 다양한 이벤트를 마련하여 팬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출정식에서 투혼 의지를 다진 경남FC는 오는 3월 1일 오후 2시 안산그리너스FC와의 원정경기에서 첫 승리를 쟁취하기 위해 달려간다. 

또한 경남FC는 3월 9일 오후 2시 창원축구센터에서 부산아이파크를 상대로 2024년 시즌 첫 홈경기 개막전을 펼칠 예정이다. 



  • 비밀글 여부 체크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