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단소식

경남FC, 창단 느낌 담은 세 번째 유니폼 공개

관리자 | 2022-07-10VIEW 1291





안방 두 경기서 선수단 착용

온/오프라인 매장서 판매  




경남FC가 창원축구센터 새단장을 맞아 세 번째 유니폼을 공개했다. 

경남FC는 지난 2006년 창단 유니폼을 활용했다. 경남은 밀양과 진주에 이은 올 시즌 세 번째 홈 개막전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새 출발의 각오를 다지며 유니폼을 제작했다고 밝혔다. 

2022시즌 써드 유니폼은 2006년 기운을 이어받아 깔끔한 주황색 톤을 메인 색상으로 결정했다. 또 세로 줄무늬를 새겼고, 현 유니폼 스폰서인 NH농협은행과 BNK경남은행을 각각 앞 뒤에 각인했다. USG공유대학과 경남도청 등도 포함했다. 

박진관 경남FC 대표이사는 “창원 홈 개막전을 맞아 창단 당시 느낌을 되살리고자 유니폼을 제작했다”며 “팬들에게 더 사랑받는 구단이 될 수 있도록 더 노력할테니 이번 창원 홈 개막전에 많은 팬들과 도민들이 함께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써드 유니폼은 오는 15일부터 판매한다. 전사 유니폼은 경남FC 공식 온라인 쇼핑몰(https://www.gfc-megastore.com)에서 12만 원에 구매가 가능하다. 창원축구센터 내 메가스터어에서는 레플리카를 7만 원에 구매할 수 있다. 
  • 비밀글 여부 체크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