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단소식

HOME  >  미디어  >  구단소식

'김종진 득점' 경남FC, 강원FC에 아쉬운 1-2 역전패
관리자 2019-07-1277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경남FC가 강원FC에 패배했다.


 



경남은 12일 오후 7시 춘천송암스포츠타운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19 21라운드 강원과의 경기에서 1-2 아쉬운 역전패를 당했다.


 



경남은 3-4-3 포메이션을 내세웠다. 이범수(GK), 최재수, 곽태휘, 이광선, 우주성, 안성남, 조재철, 하성민, 룩, 김효기, 김종진이 선발로 나섰다.


 



 



경남은 전반 초반부터 시작된 강원의 거센 공격을 잘 막아냈다.


 



전반 23분 경남은 이범수가 강원 정조국이 노마크 상황에서 시도한 결정적인 슈팅을 선방해내며 위기를 남겼다. 26분에도 조재완의 슈팅을 이범수가 막아냈다.


 



경남은 전반 31분 프리킥 상황에서 최재수의 크로스를 곽태휘가 안성남에게 가슴으로 공을 넘겨줬다. 안성남은 강력한 중거리 슈팅을 시도했지만 벗어났다.


 



전반 32분 경남의 선제골이 터졌다. 하성민이 강원의 패스미스를 틈타 김효기로부터 패스를 받은 김종진이 침착하게 마무리하면서 1-0 리드를 잡았다./


 



이후 경남은 강원의 공세를 잘 막아내며 전반전을 1-0 앞선 상태로 마쳤다.


 



경남은 후반 14분 위기를 넘겼다. 강원의 크로스를 최재수가 수비하는 과정에서 이범수에게 머리로 패스했다. 호흡이 맞지 않아 실점할 뻔 했다.


 



후반 15분 경남은 역습 상황에서 룩이 골키퍼와 1:1 기회를 맞았지만 슈팅이 빗나가며 아쉬움을 삼켰다.


 



경남은 후반 29분 강원 조재완에게 동점골을 허용했다. 교체 투입된 박창준이 내준 패스를 곧바로 득점으로 연결한 조재완이었다.


 



흔들린 경남은 곧바로 역전당했다. 후반 33분 강원 정승용의 크로스를 박창준이 득점으로 연결했다. 부심은 오프사이드를 선언했지만 VAR을 거쳐 득점이 인정됐다.


 



일격을 맞은 경남은 계속 공격을 퍼부었다. 하지만 세트피스 상황에서 집중력이 떨어지면서 강원에 역습 기회를 허용하기도 했다.


 



마지막까지 득점을 터뜨리지 못한 경남은 아쉬운 1-2 패배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첨부파일 썸네일.jpg
PREV ‘도민구단 대결 승리 다짐’ 경남FC, 강원 잡고 분위기 반등한다!
NEXT [공식발표] 경남FC, 제리치 영입...‘경남스타일’ 부활 예고
등록

댓글이 없습니다.

  • 경상남도
  • 경남농협
  • 경남은행
  • 센트랄
  • 경남개발공사
  • 험멜